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PET검사
진료
PET검사

PET 검사 개요

양전자방출단층촬영(PET : Positron Emission Tomography)은 소량의 양전자를 방출하는 동위원소 표지화합물을  이용하여 각종 생화학적 물질의 인체 내 분포를 영상으로 나타내고 생리적 지표들을 정량적으로 측정할 수 있어 질병의 진단, 치료 후 예후 판정, 치료계획 등에 유용하게 이용되고 있는 핵의학 영상 검사이다.


PET 검사의 시작과 동향 

1994년 6월 15일 국내 최초의 PET 스캐너가 서울대학교병원에 설치되어  PET center 개소식을 열었으며, 이듬해 의료용 사이클로트론이 설치되어 종양을 영상화 할 수 있는 18F-FDG의 생산이 시작되었다. 18F-FDG  PET 검사는 두경부, 뇌, 폐, 대장, 전립선 등의 장기에서 발생한 암과 특히 림프종을 진단하는데 사용되고 있다.  또한 18F-FDG 외에 뇌와 심장 영상에 이용되는 18F, 11C, 13N, 15O를 생산하여  간질, 치매, 뇌혈관 질환, 심혈관 질환 등을 진단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검사와 연구가 활발히 시행되고 있다. 2003년에  PET의 기능적인 영상과 CT의 해부학적인 영상을 융합할 수 있는 PET/CT 스캐너가 도입되었고 서울대학교 암병원이 2011년에 개원하면서 PET/MRI와 PET/CT를 추가적으로 도입하였다.  PET center는 암병원으로 이전하면서 종양 영상 센터라는 이름으로 영상의학과와 함께 협력체계를 구축하였으며 보다 신속하고 정확한  PET 영상을 의료진에게 제공하여 암환자를 진단하는데 만족도를 높이고 있고 첨단 의료의 한 분야인 분자영상의 발전에도 기여하고 있다.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01 (연건동 28) 진료예약안내 | 1588-5700
Copyrightⓒ 2017 Department of Nuclear Medicine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ll Rights Reserved.
환자권리장전
서울대학교병원은 환자중심,인간존중,지식창조,사회봉사라는 경영이념을 통해 신체적/정신적 어려움으로 병원을 찾는 모든 환자의 권리를 존중하고, 최선의 진료를 제공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선언한다.
존엄의 권리
환자는 존엄한 인간으로서 예우받을 권리가 있다.
평등의 권리
환자는 성별, 연령, 종교 또는 사회적 신분을 떠나 평등한 진료를 받을 권리가 있다.
설명을 들을 권리
환자는 의료진으로부터 질병의 진단,치료계획,결과,예후에 대한 설명을 들을 권리가 있다.
선택의 권리
환자는 치료,검사,수술,입원 등 본인에게 이루어지는 의료행위에 대한 설명을 듣고 시행여부를 선택할 권리가 있다.
개인신상 비밀을 보호받을 권리
환자는 진료내용,신체의 비밀 및 개인생활의 비밀을 보호받을 권리가 있다.